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3·1운동 100주년 기념 뮤지컬 ‘꽃신’ 14일 영동공연

기사승인 2019.08.13  09:54:58

공유
default_news_ad1

3·1운동과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 기념 뮤지컬 '꽃신'이 14일 오후 3시 영동복합문화예술회관에서 공연된다.

뮤지컬 ‘꽃신’은 일제강점기의 역사적 수모 속에 묻혀있는 '위안부'라는 아픈 사건을 소재로 만들어진 작품으로, 나라가 힘이 없어 지켜주지 못했던 소녀들의 가슴시리고 슬픈 이야기를 그렸다.  

일본군 '위안부'를 소재로 한 뮤지컬 '꽃신'이 14일 영동에서 공연된다. [사진=영동군]

탄탄한 드라마와 깊이 있는 작품세계로 가슴 아픈 역사를 기억하고 사회적 공감대 형성과 현대의 여성 인권에 대한 메시지를 전하는 작품으로, 공연시간은 100분이며 만 13세 이상 영동군민이면 누구나 무료로 관람할 수 있다.

박인영 cuulmom@hanmail.net

<저작권자 © 충청미디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