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오감만족' 영동난계국악축제 내달 3일 '팡파르'

기사승인 2019.09.11  09:21:58

공유
default_news_ad1
지난해 열린 난계국악축제

국악의 신명과 흥이 가득한 오감만족 축제인 제52회 영동난계국악축제가 다음달 3일부터~6일까지 4일간 충북 영동군 영동천 하상주차장 일원에서 열린다.

영동군·영동군축제추진위원회가 주최하고, (재)영동축제관광재단·(사)난계기념사업회가 주관하는 이 축제는 난계 박연 선생의 음악적 업적을 기리기 위한 국내 유일의 국악축제다.

이 축제에서는 난계국악단의 흥겨운 국악 공연, 퓨전 국악 연주, 조선시대 어가 행렬, 종묘제례악 시연 등 현대와 전통을 넘나드는 문화예술이 어우러진다.

또 난계 거리 퍼레이드와 어가행렬, 국악·문화공연, 국악기 제작·연주 체험, 새마을야시장과 풍물야시장 등 볼거리, 먹거리, 즐길거리가 다양하게 펼쳐진다.

국악 콘텐트 복합공연장을 설치하고 난계 박연의 일대기 12율관을 중심으로 한 주제부스가 운영되며, 관·타·현악기 상설공연, 판소리 상설공연도 진행된다.

제3회 전국 국악동요 부르기 대회와 국악캠프도 열려 어린이와 가족단위 관광객들의 축제 참여를 유도한다.

또한 야간 콘텐츠를 확대해 전통과 국악, 낭만을 담은 야간 경관 작품을 하상천에 설치하고 ‘국악과 와인의 밤’, ‘국악과 함께하는 밤’ 등 지역민과 관광객이 함께 어울리는 무대가 선보인다.

아울러 행상장에서 5만원 이상 구매시 구매액에 따라 영동사랑상품권 지급 이벤트도 열리며, 영동전통시장 등에 포차와 쉼터를 운영해 지역상권도 살린다는 계획이다.

재단 관계자는 "시대간, 세대간 구분없이 소통과 참여로 즐길 수 있는 축제를 개최해 국악의 멋과 영동의 매력을 대내외에 널리 알리겠다"고 말했다.

박상연 syp2035@hanmail.net

<저작권자 © 충청미디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